본격적인 가을이 다가왔습니다.
살랑살랑 불어오는 가을바람에 마음까지 시원해지는 한편, 일교차 또한 커지면서 가을을 위한 의류와 침구류를 정리·준비해야 할 때인데요.
특히나 여름철에 사용한 의류&침구류는 제대로 보관하지 않으면, 변색이 되거나 냄새가 날 가능성이 있답니다. 심한 경우 곰팡이까지 발생할 수 있으니 여름 의류나 침구류를 정리하기 위한 확실한 관리·보관법을 알아보도록 해요.

옷 정리를 하기에 앞서, 1년 동안 입지 않고 보관해야 하니 살균·세탁이 가장 중요합니다. 여름옷은 특히 땀과 찌든 때 등 다양한 오염 물질이 묻어있을 가능성이 있으므로 세탁·살균이 필수입니다. 세탁할 때는 세제와 함께 굵은 소금과 식초를 한두 숟갈씩 넣어주면 더욱 탁월한 살균 효과를 누릴 수 있습니다. 또 다른 방법으로는 빨래 망에 달걀 껍데기나 레몬 조각을 넣어 돌리는 것과 표백 효과를 강화시켜주는 데에 좋은 방법입니다.
특히 여름에는 다른 계절에 비해 땀을 많이 흘리기 때문에 목과 겨드랑이 부분에 찌든 때가 생기기 쉬운데요. 세탁을 한 후에도 찌든 때가 얼룩이 계속 남아있다면 이 방법을 사용해주세요. 미지근한 물과 알코올이 첨가된 세제를 섞어 브러시로 몇 번 두드려주거나 표백제를 탄 물에 옷을 넣어 가볍게 주물러주면 깔끔하게 제거할 수 있습니다.

다음은 과감함이 필요한 정리법, 바로 필요 없는 옷을 버리는 것인데요. 몇 년동안 한 번도 입지 않았거나, 앞으로 입지 않을 가능성이 큰 옷들은 이번 기회에 과감하게 버리는 것도 필요합니다. 버리기 아깝다고 해서 계속 소장하고 있으면 공간만 차지하기 때문이죠.

여름옷을 정리했다면, 이번에는 침구류도 깔끔하게 정리를 해주어야겠죠?
여름 침구류는 리넨, 인견 등의 얇은 소재로 만들어졌기 때문에 세탁기를 사용할 경우 소재가 상해버릴 가능성이 있습니다. 그러므로 미지근한 물에 중성세제를 사용해 손세탁을 해주는 것이 좋은데요. 잘 세탁한 여름용 침구는 습도가 적은 날, 햇볕 아래에서 말리는 것이 좋습니다.

이렇게 세탁이 완료된 여름철 의류와 침구류는 어떻게 보관해야 할까요?
먼저 무게가 있는 것부터 아래쪽에 담아 차곡차곡 쌓아주는 것이 옷이나 침구류의 변형이나 손상을 막을 수 있습니다. 또한 탈취제나 방습제를 활용하거나, 없다면 숯이나 신문지를 활용해 넣어두는 것도 깨끗하고 안전하게 보관하는 방법 중 하나입니다.

이렇듯 오늘은 여름철 의류&침구류를 똑똑하게 정리·보관하는 법에 대해서 알아보았는데요. 알려드린 팁을 잘 활용하셔서 내년 여름에도 새것처럼 기분 좋게 사용하시면 좋겠네요.

 

내용 출처
디자인하우스 매거진, 가을 옷 맞을 준비 되셨나요?

이미지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www.gettyimagesbank.com)